광고

전국 119구급차 장비 적재 표준화… 구급업무 효율성↑

소방청, 9월부터 119구급차 구급장비 적재 공간 동일 제작

김혜경 기자 | 입력 : 2018/08/30 [15:25]

[FPN 김혜경 기자] = 소방청(청장 조종묵)은 9월부터 전국 119구급차를 대상으로 구급장비 적재 표준매뉴얼을 적용한다고 30일 밝혔다.

 

소방청에 따르면 지금까지는 구급차마다 구급장비의 적재 방식이 달라 인사이동이나 대형재난 발생 시 비상동원 된 구급대원이 다른 구급차에 탑승한 경우 업무적응이 지연되는 문제가 있었다.

 

이에 소방청은 구급장비 적재 표준매뉴얼 개발 TF를 구성하고 공간시스템 전문가와 미국 EMS 연수자의 자문을 통해 구급장비 적재 표준매뉴얼을 마련했다. 또 2개월간 119구급차 243대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한 결과 확대 운영 필요성을 확인하고 전국 119구급차에 적용하기로 했다.

 

소방청 관계자는 “향후 국내에서 제작되는 모든 119구급차의 구급장비 적재 공간이 동일한 구조로 표준화될 수 있도록 ‘119구급자동차 표준규격’을 반영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혜경 기자 hye726@fpn119.co.kr

광고
집중조명
[집중조명] 9년 만에 소방복제 전면 개선… 어떻게 바뀌나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