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원주소방서, 유해물질 누출사고 대비 합동훈련

119뉴스팀 | 입력 : 2018/09/13 [19:35]

 

원주소방서(서장 이병은)는 13일 오후 2시 ㈜삼양식품에서 소방서 직원 13명과 자위소방대 20명이 유해물질 누출사고 대비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합동훈련은 ▲위험물 누출(폭발) 등 가상재난 대비 훈련 ▲선착대(최초 대응자) 현장 안전조치 ▲119구조대 도착 후 인명구조와 응급처치 ▲유독화학물질의 성질에 따른 대응훈련을 시행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유해화학물질 취급 대상에서 누출사고 발생 시 초기에 어떻게 긴급조치를 하느냐에 따라 인명과 재산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며 “평소 훈련에 만전을 통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집중조명
[집중조명] 9년 만에 소방복제 전면 개선… 어떻게 바뀌나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