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창녕소방서, 추석명절 대비 화재 예방 지도 방문

신성철 객원기자 | 입력 : 2018/09/13 [19:35]

▲ 창녕소방서 자료제공     © 신성철 객원기자

 

창녕소방서(서장 손현호)는 지난 11, 12일 양일에 걸쳐 추석 명절 대비 화재 예방 지도 방문을 실시했다.
 
이번 점검은 대형 화재취약 시설에 대한 화재취약 요인 점검을 통해 관계인 안전의식을 향상시키고 자율안전 관리능력을 강화하고자 관내 요양시설인 덕인러브힐과 창녕전통시장을 방문해 진행됐다.

 

이날 소방서는 요양시설과 전통시장은 화재취약시설로 화재 초기 대응과 인명대피가 무엇보다 중요하므로 소방시설 자율점검, 유사시 자위소방대의 역할을 강조했다.

 

특히 요양시설의 경우 거동이 불편한 중증환자들의 인명대피에 대한 실질적인 대피방안 강구와 미끄럼대 등 적응성 높은 피난기구 설치를 적극 권장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군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한발 앞선 예방활동과 신속한 대처를 통해 안전문화 분위기 조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성철 객원기자 breanshin77@korea.kr

창녕소방서 교육홍보담당자
광고
집중조명
[집중조명] 9년 만에 소방복제 전면 개선… 어떻게 바뀌나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