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소방서, 비상구 대형 픽토그램 배부

김은경 객원기자 | 입력 : 2019/05/23 [14:00]

 

정선소방서(서장 김용한)는 화재 등 비상 상황 시 빠른 인명대피를 위해 비상구 위치를 알려주는 비상구 대형 픽토그램을 배부하고 있다고 전했다.

 

‘픽토그램’이란 일반인들이 특별한 교육 없이도 간단한 그림이나 사진 등을 보면 즉각적으로 이해가 가능해 안전관리의 중요성을 인식하게 할 수 있는 그림 홍보기법이다.

 

이번 픽토그램 설치는 특정 소방대상물 피난층 피난계단 출입문 상부에 피난구 유도등이 설치돼 있으나 피난층이라고 인지할 만한 다른 표식이 없어 건물 내부 피난층과 피난계단 벽면에 이용자가 화재 시 신속한 탈출로 피난 안전성을 확보하고 대형 인명 피해를 방지하고자 추진됐다.

 

소방서 관계자는 “안전 확인 픽토그램을 눈에 잘 띄는 곳에 부착해 안전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은경 객원기자 kek7239@korea.kr

정선소방서 홍보담당자 지방소방위 김은경
광고
광고
기획
[기획] 2019 소방방재 기술 산업전 ‘주목 받은 Hot Item’(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