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횡성소방서, 다슬기 채취 시 안전수칙 당부

119뉴스팀 | 입력 : 2019/06/26 [11:00]

  

횡성소방서(서장 이석철)는 여름철을 맞아 횡성군 하천과 강에서 다슬기 채취로 인한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안전수칙 준수 등을 당부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최근 3년간 횡성에서는 물놀이와 수난구조로 20건의 출동이 있었고 다슬기 채취로 1명이 사망하는 등 안전수칙 준수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다슬기 채취 시 주의사항으로는 ▲채취 전 사전에 지형 숙지 ▲채취 전 구명조끼 착용 ▲채취 장소의 구명환 등 안전장비 위치 파악 ▲채취 중 주위를 주기적 확인 ▲음주상태 및 야간 다슬기 채취 금지 등 안전수칙을 지켜야 한다.

 

다슬기 채취에 몰두하다 보면 수초, 이끼 등 미끄러운 바닥을 밟아 몸의 중심을 잃을 수 있고 움푹 파인 바닥이나 급류에 휩쓸려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경우가 발생한다. 더불어 얕은 물에서도 방심하다 사고가 날 수 있으므로 조심해야 한다.

 

이석철 서장은 “다슬기 채취 시 수심이 깊은 곳은 피하고 반드시 구명조끼 등 안전장비를 갖춰 사고를 미연에 방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119플러스
소방 전문 매거진 ‘119플러스’ 11월호 발간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