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소방서, 2019년 긴급구조 종합훈련

119뉴스팀 | 입력 : 2019/09/20 [16:30]

 

증평소방서(서장 김정희)는 20일 오후 2시 증평읍 농협홍삼에서 2019년 재난대비 긴급구조 종합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원인 미상의 화재와 폭발로 건물이 붕괴되고 유해화학물질이 누출돼 다수 사상자가 발생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훈련에는 소방서를 비롯해 증평군청, 괴산경찰서, 군부대, 한국전력 등 15개 유관기관과 인원 220명, 장비 32대가 동원됐다.
 
주요 내용은 ▲대형재난 발생 시 자위소방대 초기 대응 ▲ 인명구조 및 화재진압활동 ▲유관기관 및 단체 대응체계 구축 ▲다수사상자 발생에 따른 응급의료소 설치 ▲재난수습 및 긴급복구 등이다.

 

 

김정희 서장은 “대형재난은 유관기관의 협력을 통한 대응이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훈련으로 재난대응 공조체계를 확실히 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