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 화성시 미곡종합처리장 화재… 1784만원 재산피해

정현희 기자 | 입력 : 2019/11/13 [10:15]


[FPN 정현희 기자] = 12일 오전 9시 34분께 경기 화성시의 한 미곡종합처리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대원 35명이 현장에 출동해 3시간 8분 만에 불을 껐다. 이 화재로 곡물저장탱크 30㎡와 쌀 50t이 소실돼 소방서 추산 1784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은 벼 건조탱크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광고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국회 계류’ 족쇄 끊어낸 소방 국가직 법안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