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영도구 대교동 호텔 화재… 1명 연기 흡입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10:38]

부산 영도구 대교동 호텔 화재… 1명 연기 흡입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2/12 [10:38]

 

[FPN 정현희 기자] = 11일 오전 9시 20분께 부산 영도구 대교동의 한 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대원 114명이 현장에 출동해 58분 만에 불을 껐다. 이 화재로 직원 1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투숙객 210명은 자력으로 대피했다. 또 천장 단열재가 일부 불에 타 소방서 추산 176만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은 용접 작업 중 불티가 내부 벽면 단열재에 착화ㆍ발화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 도배방지 이미지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화재진압수당? 소방예산부터…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