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정찬의 1분 묵상문학 18] 산새알

한정찬 시인 | 기사입력 2020/05/25 [11:36]

[한정찬의 1분 묵상문학 18] 산새알

한정찬 시인 | 입력 : 2020/05/25 [11:36]

산새알


슬픔이 가득차서
점지한 푸른 알들
천적에 위장하는
흔적의 알록달록
생존의 위태 안으로
초록바람 불어라.

 

 

한정찬 시인

광고
Hot!119
[Hot!119] 안전과 즐거움 두 마리 토끼 잡는다… 소방관 마술사 ‘조성훈’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