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대문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행사 대비 특별경계근무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13:40]

서대문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행사 대비 특별경계근무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5/28 [13:40]


[FPN 정현희 기자] = 서대문소방서(서장 정재후)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미뤄진 부처님 오신 날 공식 행사가 오는 30일 진행됨에 따라 이달 29일부터 31일까지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관내에는 총 26개소(전통사찰 2, 일반사찰 24)의 사찰이 있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부처님 오신 날’ 봉축 행사일 전ㆍ후로 사찰을 찾는 방문객이 많아지고 사찰 내부에서의 촛불ㆍ전기ㆍ가스 등 화기 사용에 따른 각종 사고 위험에 대비하기 위해 추진된다.

 

주요 내용은 ▲소방관서장 중심 현장대응 및 상황관리로 초기 대응체계 강화 ▲펌프차 기동순찰 ▲관내 사찰 현장 안전점검 및 위험요인 사전 제거 ▲유관기관 협조체계 강화 및 비상연락망 유지 ▲화재ㆍ구조ㆍ구급 등 각종 재난 출동태세 확립 등이다.

 

정재후 서장은 ”부처님 오신 날 행사를 대비해 철저한 화재 예방과 시민의 안전에 힘써 코로나19로 힘든 국민에게 치유와 희망의 메시지가 전달되는 뜻깊은 날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Hot!119
[Hot!119] 안전과 즐거움 두 마리 토끼 잡는다… 소방관 마술사 ‘조성훈’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