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울산 사립유치원 절반 이상 소방시설 부적합

31곳 중 13곳 단독경보형 감지기 미설치

최누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5/29 [10:04]

울산 사립유치원 절반 이상 소방시설 부적합

31곳 중 13곳 단독경보형 감지기 미설치

최누리 기자 | 입력 : 2020/05/29 [10:04]

[FPN 최누리 기자] = 울산 지역 소규모 사립유치원 절반 이상이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설치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울산시교육청은 지난 3월 중순부터 한 달간 사립유치원 31곳을 대상으로 소방시설 설치 실태에 대한 특정감사를 실시했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그 결과 13곳은 단독경보형 감자기가 설치되지 않았고 4곳은 일부 교실에 감지기가 없는 등 총 17곳에서 소방시설이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교육청은 해당 유치원에 대해 30일 내 단독경보혐 감지기를 설치하도록 시정 처분을 내렸다. 현행법상 연면적 400㎡ 미만 유치원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의무 설치해야 한다.

 

이외에도 비상경보설비만 설치된 일부 소규모 사립유치원은 소방안전관리자를 선임하지 않았고 연 1회 소방관서와 합동으로 소방훈련을 실시하지 않았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감사를 통해 드러난 문제점은 신속히 개선하겠다”며 “전국 사립유치원에서도 이와 같은 문제가 더 있을 것으로 보여 17개 시ㆍ도 교육청에도 특정감사 결과를 공유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광고
Hot!119
[Hot!119] 안전과 즐거움 두 마리 토끼 잡는다… 소방관 마술사 ‘조성훈’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