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검찰, 이천 화재 책임자 9명 구속영장 청구

피의자 혐의 소명… 사안 중대한 점 고려

최누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12:19]

검찰, 이천 화재 책임자 9명 구속영장 청구

피의자 혐의 소명… 사안 중대한 점 고려

최누리 기자 | 입력 : 2020/06/18 [12:19]

▲ 경기 이천시 모가면에 있는 한익스프레스 물류센터 화재 현장     ©최누리 기자

 

[FPN 최누리 기자] = 검찰이 38명이 숨진 이천 물류창고 공사장 화재와 관련해 발주처와 시공사, 감리단, 협력업체 관계자 9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수원지검 여주지청은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수사본부가 지난 14일 신청한 구속영장과 수사기록을 검토해 이같이 조치했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앞서 경찰은 이번 화재 원인과 인명피해에 책임이 있는 한익스프레스 임직원 5명과 시공사인 건우 임직원 9명, 감리단 6명, 협력업체 4명 등 24명을 업무상 과실치사상 등 혐의로 입건했다. 이중 발주처 1명과 시공사 3명, 감리단 2명, 협력업체 3명 등 9명에 대해서는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검찰은 수사기록 등을 검토한 결과 피의자들의 혐의에 대한 소명이 충분하고 사안이 중대한 점 등을 고려해 법원에 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했다. 

 

이들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 일정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이천, 물류창고, 이천 물류창고 관련기사목록
광고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구급차 막아선 택시… 빼앗긴 생명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