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송도소방서, 장마철 침수 등 각종 사고 주의 당부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7/13 [16:30]

송도소방서, 장마철 침수 등 각종 사고 주의 당부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7/13 [16:30]

 

[FPN 정현희 기자] = 송도소방서(서장 서상철)는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되면서 국지성 집중호우 등으로 인한 침수피해 발생 위험이 커짐에 따라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13일 밝혔다.

 

장마는 대체로 6월 중순부터 시작되며 평균 32일 정도 영향을 준 후 7월 하순에 끝난다. 소방서는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 ▲하천변, 저지대 등 피해 우려 지역 예찰 활동 강화 ▲관내 상습 침수지역 현지 점검 ▲각종 수방 장비 및 소방펌프차 점검 등을 진행하고 있다.


소방서 관계자는 “많은 비가 내리기 전에 주택의 하수구ㆍ집 주변 배수구를 점검하고 계곡에서 야영 시 기습적인 폭우 등 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며 “빗길은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럽기 때문에 운전자께서는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고 전했다.

 

김창현 대응총괄팀장은 “풍수해 피해를 줄이기 위해 수방장비 100% 가동상태를 유지하는 등 소방대응체계 확립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시민 여러분도 주변 시설물 사전점검 등 유지관리에 철저를 기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구급차 막아선 택시… 빼앗긴 생명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