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충청ㆍ강원119특수구조대에 헬기 배치… 전국 4개 권역 출동체계 완성

이상규 중앙119구조본부장 “산불진압과 중증환자 이송 등 각종 재난 신속 대응 기대”

박준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7/29 [17:11]

충청ㆍ강원119특수구조대에 헬기 배치… 전국 4개 권역 출동체계 완성

이상규 중앙119구조본부장 “산불진압과 중증환자 이송 등 각종 재난 신속 대응 기대”

박준호 기자 | 입력 : 2020/07/29 [17:11]

▲ 30일부터 충청ㆍ강원119특수구조대에서 운항할 예정인 프랑스 에어버스사의 EC-225 기종.  © 소방청 제공


[FPN 박준호 기자] = 중앙119구조본부 충청ㆍ강원119특수구조대(이하 충강대)에 다목적 소방헬기가 배치됐다. 이로써 전국 모든 119특수구조대에서 헬기 출동이 가능해졌다.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충강대에 배치된 소방헬기가 30일부터 운항을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그동안 전국 4개 권역(수도권과 영남, 호남, 충청ㆍ강원)으로 구성된 119특수구조대 중 충강대에만 대형 헬기가 없었다.

 

이번에 배치되는 헬기는 프랑스 에어버스사의 EC-225 기종으로 최대 24명까지 탑승할 수 있다. 최대 비행가능거리는 841㎞, 최대 비행시간은 4시간 5분이다. 야간운항이 가능하며 필요 시 의사가 탑승해 헬기 내에서 긴급수술도 할 수 있다.

 

헬기엔 소방항공대원의 안전과 사고 예방을 위해 공중충돌경고장치와 비상부유장치 등 7종의 안전 장비가 장착됐다. 이미 합동점검 등도 마친 상태다.

 

소방항공팀은 조종사 6명과 정비사 3명, 구조ㆍ구급대원 6명 등 15명으로 구성됐다. 24시간 교대근무 시스템으로 운영된다.

 

이상규 중앙119구조본부장은 “산림 비율이 높은 충청ㆍ강원지역에 대형 소방헬기가 배치돼 산불진압과 중증환자 이송 등 각종 재난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4개 권역 모두에 헬기가 배치된 만큼 지방소방항공대뿐 아니라 관계기관과의 공조시스템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전국에서 임차 헬기 2대를 포함해 총 31대의 소방헬기가 운항 중이다.

 

박준호 기자 parkjh@fpn119.co.kr

[인터뷰]
“패륜 저지른 자 권리 보장하는 법의 현실을 견딜 수가 없어요”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news_skin_main_dir/bottom.htm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