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한창, 자회사 한주케미칼 IPO 추진

내년 코스닥 상장 목표

최누리 기자 | 기사입력 2020/09/17 [09:16]

한창, 자회사 한주케미칼 IPO 추진

내년 코스닥 상장 목표

최누리 기자 | 입력 : 2020/09/17 [09:16]

[FPN 최누리 기자] = 한창은 100% 자회사인 한주케미칼이 IPO를 위해 유진투자증권과 대표 주관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한주케미칼은 코스닥 입성 시기를 내년 목표로 주관사와 함께 한국거래소에 상장 예비심사를 청구할 계획이다. 

 

한주케미칼은 2005년 한창이 인수한 뒤 소방방재사업부 사업을 영위하다 2011년 분사했다. 

 

최승환 한창 대표는 “2016년에는 국내 최초로 노벡(Novec 1230)을 적용한 소화설비 관련 인증을 받았다”며 “IPO 이후 사업 재편을 위해 최근 바이오 기업과 인수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한창의 아이덴티티 변화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광고
기획
[기획] 지에프에스, 플랜트 사업 개척 ‘성공적’ 수출 원전 소방사업도 ‘원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