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초소방서, 추석 명절 방문 대신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적극 홍보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9/25 [13:00]

서초소방서, 추석 명절 방문 대신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적극 홍보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9/25 [13:00]

[FPN 정현희 기자] = 서초소방서(서장 박찬호)는 코로나19 확산을 막으면서 고향 집 안전도 지키기 위해 방문 대신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를 적극 홍보한다고 밝혔다.

 

최근 시민 사이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추석 명절에 이동을 자제하고 방문 대신 선물로 마음을 표시하자는 분위기가 형성되고 있다.

 

소방서에 따르면 고향 집에 주택용 소방시설인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선물하면 코로나19 확산도 막고 안전도 지킬 수 있다.

 

박찬호 서장은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실천은 가장 작지만 가장 큰 안전대책”이라며 “이번 추석 명절 고향 집에 안전을 선물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서초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기획
[기획] 지에프에스, 플랜트 사업 개척 ‘성공적’ 수출 원전 소방사업도 ‘원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