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해소방서, 제58주년 소방의 날 기념행사

최재원 객원기자 | 기사입력 2020/11/09 [14:00]

동해소방서, 제58주년 소방의 날 기념행사

최재원 객원기자 | 입력 : 2020/11/09 [14:00]

 

동해소방서(서장 김정희)는 9일 오전 11시 제58주년 소방의 날을 맞아 대회의실에서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최소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소방서는 소방발전에 기여한 소방공무원과 소방업무에 헌신적으로 봉사한 의용소방대, 민간인 등 각 분야의 유공자에게 표창 수여도 병행했다.

 

 

소방의 날 기념행사 이후에는 추암동 소재의 추암해변을 찾아 자연정화 활동에 참여하고 체육행사로 소통과 단결의 시간을 보냈다.

 

김정희 서장은 “국가직 전환 이후 처음 맞은 소방의 날이라 더욱 뜻깊다”며 “앞으로도 소방가족 모두가 자긍심과 사명감을 갖고 국민의 안전과 행복의 길에 항상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최재원 객원기자 ehsgh2@korea.kr

동해소방서 방호구조과 홍보담당 최재원 / 033-533-1119
광고
[인터뷰]
[인터뷰] 조용선 회장 “소방기술사가 소신 갖고 일하는 환경 만들겠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