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부산소방- KT, 인공지능 119신고접수시스템 개발 위한 협약 체결

재난관리 체계ㆍ첨단기술 결합해 안전 사각지대 해소, 미래 재난 대비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3/09 [17:55]

부산소방- KT, 인공지능 119신고접수시스템 개발 위한 협약 체결

재난관리 체계ㆍ첨단기술 결합해 안전 사각지대 해소, 미래 재난 대비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3/09 [17:55]

 

[FPN 정현희 기자] = 부산소방재난본부(본부장 변수남)는 9일 인공지능 119신고접수ㆍ상황처리시스템 개발ㆍ시범운영을 위해 KT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변수남 본부장과 송재호 KT AI/DX 융합사업부문장이 참석한 가운데 3층 영상회의실에서 열렸다. 참석자들은 이 119신고접수시스템 사업 설명과 시스템 개발, 시범운영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긴밀한 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진행했다.

 

이 시스템은 신고 폭주 대처와 신속하고 정확한 출동 우선순위 결정으로 인명피해를 저감하고자 마련됐다. 대형 재난 등으로 119신고 폭주 시 AI가 신고를 접수받아 상황을 판단하고 긴급 상황은 119상황실 수보대원에게, 비긴급 상황인 경우 정부민원안내콜센터(110)로 자동 연결하게 된다.

 

부산소방은 지난해 7월 23일 집중호우로 신고가 폭주해(2시간 5507콜) 접수처리가 지연된 바 있다.

 

변수남 본부장은 “이번 협약은 디지털 뉴딜 정책의 일환으로 재난관리체계와 인공지능의 결합을 통해 미래 재난에 대비한 최첨단 재난대응체계를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119TalkTalk
[119TalkTalk] “사람에게 인격이 있듯 조직에도 품격이 있어야”
이상규 경기도소방재난본부장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