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양양소방서, 새 정부 초기 화재 예방 집중 강화 추진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08 [17:00]

양양소방서, 새 정부 초기 화재 예방 집중 강화 추진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2/08/08 [17:00]

[FPN 정현희 기자] = 양양소방서(서장 최식봉)는 화재 시 인명사고에 취약한 시장, 공장, 병ㆍ의원, 요양(병)원, 고시원, 필로티 구조 건물 등을 선정해 집중적으로 화재 예방 활동을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화재 예방 활동은 지난 5월 새 정부 출범ㆍ코로나 단계적 일상회복 기간에 맞춰 추진된다.

 

주요 내용은 ▲비상구 및 소방시설 관리상태 점검 위한 소방특별조사 ▲스프링클러 미설치된 노후 공동주택 실태 조사 ▲관계자가 점검항목에 따라 직접 안전점검하는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건물 특성에 따른 소방계획서 작성 및 소방시설 유지관리 방법 등을 돕는 화재안전컨설팅 ▲화재 초기 대처 및 인명대피 유도 훈련 등이다.

 

최식봉 서장은 “새 정부 출범 초기 대형 화재 방지와 인명피해 저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군민의 기대에 부응하고 공공기관의 일방통행적인 안전대책을 탈피할 수 있도록 선제적인 예방 활동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양양소방서 관련기사목록
연속기획
[연속기획⑦] 다양한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 ‘고객지원과’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