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로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화재 초기 진화

종로구 재난은 내게 맡겨라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9/23 [15:15]

종로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화재 초기 진화

종로구 재난은 내게 맡겨라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2/09/23 [15:15]

▲ 관철동 화재 진화

 

[FPN 정현희 기자] = 종로소방서(서장 이정희)는 지난 19일 종로구 관철동의 한 쓰레기 더미에서 화재가 발생했지만 행인이 보이는 소화기를 사용해 초기 진화했다고 밝혔다.

 

당시 행인은 쓰레기 더미에서 연기가 발생하는 상황을 목격하고 119에 신고했다. 불은 이후 도착한 소방대에 의해 진화됐다.

 

소방서 관계자는 “보이는 소화기를 사용한 사례가 꾸준히 나오고 있으니 앞으로도 보이는 소화기를 적극적으로 사용해달라”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종로소방서, 보이는소화기, 초기진화 관련기사목록
연속기획
[연속기획⑦] 다양한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 ‘고객지원과’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