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제주 창고 화재 진압하던 20대 소방관 순직

광고
최누리 기자 | 기사입력 2023/12/01 [10:54]

제주 창고 화재 진압하던 20대 소방관 순직

최누리 기자 | 입력 : 2023/12/01 [10:54]

[FPN 최누리 기자] = 제주지역에서 창고 화재를 진압하다 20대 소방관이 무너진 구조물에 머리를 맞아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1일 오전 0시 49분께 제주도 서귀포시 표선면의 한 창고에서 불이 났다. 현장에 도착한 소방은 창고 옆 주택에 있던 80대 노부부를 대피시킨 뒤 화재진압에 나섰다.

 

하지만 거세진 불길로 창고 건물 외벽 콘크리트 처마가 무너져 내렸다. 이 과정에서 화재를 진압하던 제주동부소방서 표선119안전센터 소속 임성철 소방교(29)가 머리 등을 크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순직했다.

 

제주소방은 유족과 협의해 장례 일정 등을 논의하고 있다.

 

제주소방 관계자는 “‘공무원 재해보상법’에 따라 순직 소방공무원 보상과 예우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소다Talk
[소방수다Talk] 본캐 소방관, 부캐 유튜버?… 수만 구독자 사로잡은 소방 유튜버 이야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