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소방서, 6·13 지방선거 특별경계근무 돌입

119뉴스팀 | 입력 : 2018/06/12 [17:00]

인제소방서(서장 박태원)는 12일부터 투ㆍ개표 종료 시까지 6.13 지방선거 화재특별 경계근무를 실시한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6.13 지방선거와 관련해 다중밀집지역의 화재 등 각종 사고 예방과 신속한 초동 대응을 위해 마련됐다.

 

앞서 소방서는 투ㆍ개표소 23개소에 대한 소방시설 유지ㆍ관리 실태에 대한 적정여부와 소방안전점검을 벌여 안전한 선거가 이뤄질 수 있도록 했다.

 

또 투표소 23개소에 대한 예방 순찰과 인제군체육관 개표소 내ㆍ외부에 소방공무원을 고정 배치하고 소방차를 비상 대기시켜 유사시 초기 대응체제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안전이 확보된 가운데 주민이 소중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예방 활동과 소방력 지원을 해 안전한 선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집중취재] 꼭꼭 숨긴 불량 소방시설… 신도림 디큐브시티 엉터리 소방점검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