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월소방서, 내성초 전국119소방동요 경연대회 ‘은상’

전찬수 객원기자 | 입력 : 2018/09/13 [19:35]

 

영월소방서(서장 정효수)는 13일 충주 학생회관에서 열린 제19회 전국119소방동요 경연대회에 강원도를 대표해 출전한 영월 내성초등학교(교장 이교원, 지도교사 김대연, 최남희) 합창단이 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소방청과 한국소방안전원이 주최하고 교육부, 충청북도, 한국소방산업기술원이 후원하는 이번 경연대회는 전국에서 유치부ㆍ초등부 각 19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됐다. 

 

영월 내성초등학교에서는 6학년 전원이 참여한 합창단이 아름다운 하모니로 경연에서 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차지했다.

  

  

김대연 지도교사는 “무더운 여름 내내 불평없이 합창단 연습을 잘 따라 준 아이들에게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정효수 서장은 “합창에 대해 잘 몰랐던 아이들이 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보내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어 내는 것에 깊은 감동을 받았다”며 “남은 6학년 시간을 친구들과 함께 안전하고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찬수 객원기자 chs21aa@korea.kr

영월소방서 예방홍보 담당자 전찬수입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집중취재] 의문 투성이 삼성 이산화탄소 사고… 문제 뭐였나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