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제주소방안전본부, 소방항공대 발대

제주소방헬기 ‘한라매’ 본격 활동 돌입

김혜경 기자 | 입력 : 2019/06/25 [16:08]


[FPN 김혜경 기자] = 제주 소방항공대가 오는 26일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제주지역 소방 항공서비스 개선을 위해 ‘제주 소방항공대’가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발대로 산불 진압, 응급환자 이송, 한라산ㆍ오름 등 산악 인명구조뿐만 아니라 도서지역 등에서 발생하는 재난상황에 보다 신속히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소방청은 기대하고 있다.

 

제주 소방항공대는 중형 소방헬기 1대와 조종사와 정비사, 구조ㆍ구급대원 등 정원 18명으로 조직됐다. 제주국제공항 내 위치한 소방항공대 청사는 2개 동으로 격납고, 헬기 이착륙장, 사무실, 대기실 등이 갖춰져 있다.

 

특히 소방헬기 ‘한라매’는 KUH-1EM 기종으로 270억이 투입돼 한국항공우주산업(KAI)에서 2015년부터 제작해 지난해 5월 제주도로 인도됐다. 탑승 인원은 최대 14명이며 최고 시속 290㎞이며 최대 항속거리는 719㎞로 수도권 종합병원까지 중증응급환자를 신속하게 이송할 수 있다.

 

소방청에 따르면 현재 소방헬기는 전국에 30대가 운용 중이며 인명구조, 화재진압, 응급환자 이송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김혜경 기자 hye726@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