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서부소방서, 주촌면 여성의소대 주민 밀착형 마을담당제

윤지웅 객원기자 | 입력 : 2019/07/29 [16:30]


김해서부소방서(서장 이종식)는 주촌면 여성의용소방대에서 소방안전 사각지대에 대한 소방안전관리 강화와 주민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의용소방대 마을담당제’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의용소방대 마을 담당제’는 도심과 농어촌 지역의 소방안전서비스 불균형이 있어 의용소방대원과 소방서가 함께 재난 초기 대응이 가능한 새로운 소방안전체계의 필요성에 따라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관할 마을 내 전반적인 화재 취약요인 진단 ▲세대 방문 통한 소방안전분야 전반적인 점검 ▲관내 취약계층 가구 특별 점검ㆍ관리 ▲세대 내 주택용 소방시설 사용법 교육 등이다.

 

김성진 현장대응단장은 “마을담당제 활동뿐만 아니라 소방안전 사각지대에 있는 주민을 위해 지속해서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지웅 객원기자 rnlak53@korea.kr

김해서부소방서 예방안전과 소방사 윤지웅입니다.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