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소방서, 급식 품질 향상 위한 공무직 영양사 ‘첫 근무’

119뉴스팀 | 입력 : 2019/09/02 [16:00]

 

서초소방서(서장 한정희)는 2일 공무직 영양사가 첫 근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소방서 급식 품질 향상을 위해 전국 최초로 영양사를 선발했다. 채용된 영양사는 ▲소방서 구내 식당 운영 ▲조리원 감독 ▲119안전센터 급식 및 위생 관련 자문 등의 업무를 하게 된다.

 

한정희 서장은 “소방서 급식 품질 개선으로 직원의 복지를 향상시키며 나아가 건강한 소방관의 힘으로 시민의 안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