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소방서, 제13호 태풍 ‘링링’ 대응 관련 현지 확인

119뉴스팀 | 입력 : 2019/09/06 [17:00]


김형철 용산소방서장은 6일 오후 제13호 태풍 ‘링링’ 북상을 대비해 관내 공사장과 풍수해 취약 지역에 대한 현지 확인을 실시했다.

 

김 서장은 태풍으로 인한 강풍과 폭우가 예상됨에 따라 관내 공사장을 직접 둘러보고 관계자에게 안전조치 상황을 확인했다. 또 전 직원에게 ▲배수장비 및 수난구조장비 사전 점검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준비 ▲유관기관 비상연락망 사전 점검 ▲비상대비태세 확립 등으로 태풍 피해 최소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김형철 서장은 “태풍 ‘링링’이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을 동반해 북상 중인 만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철저한 사전 대비가 중요하다”며 “소방서는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비상사태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