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소방서, 재난 취약계층 소방안전교육

119뉴스팀 | 입력 : 2019/09/17 [16:15]


용산소방서(서장 김형철)는 17일 오전 용산구 소재 구립장애인보호작업장을 방문해 이용객과 관계자 50여 명을 대상으로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재난 발생 시 신속한 이동이 어려운 안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화재 예방과 대피에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 주요 내용은 ▲장애인 대상 맞춤형 화재 대피 요령 ▲소화기 및 옥내소화전 사용법 ▲건물 화재 시 대피 훈련 ▲지진 대피 요령 ▲심폐소생술 및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등이다.

 

 

안종숙 안전교육담당은 “안전에 취약한 계층이 주로 이용하는 시설의 경우 관계자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므로 초기대응능력을 기를 수 있도록 앞으로도 교육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