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인천소방, 최강소방관 선발대회 개최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5/11 [17:05]

인천소방, 최강소방관 선발대회 개최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5/11 [17:05]

▲ 인천시 최강소방관 선발대회에 출전한 소방대원이 70kg 마네킹을 어깨에 메고 코스를 뛰고 있다.

 

[FPN 정현희 기자] = 인천소방본부(본부장 이일)는 11일 인천 서구 심곡동에 있는 서곶근린공원에서 ‘인천시 소방기술경연대회 최강소방관 선발대회’를 열어 3명의 최강소방관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소방기술경연대회는 재난현장능력ㆍ팀 단위 소방전술능력 함양과 강인한 체력으로 현장에 강한 소방관 양성을 위해 매년 전국단위로 개최된다.

 

최강소방관 분야는 엄청난 체력과 지구력, 세밀한 소방기술 등을 요구해 쉽게 도전하기 어려운 종목이다. 이날 대회에서는 인천 각 소방서를 대표하는 총 18명의 선수들이 열띤 경합을 펼쳤다.

 

인천소방은 우수한 실력을 겸비한 공단소방서 황수신 소방사와 강화소방서 이재호 소방사, 서부소방서 방훈 소방사 등 3명을 대표선수로 선발했다. 

 

이들은 오는 10월 열리는 제34회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최강소방관 분야에 출전하게 된다. 3위 내 입상할 경우 1계급 특진의 영예를 안게 된다.

 

인천소방 관계자는 “대회까지 꾸준히 실력을 연마해 좋은 결실로 맺어지길 바란다”며 “전국 소방대원 간 선의의 경쟁을 펼쳐 화재진압ㆍ구조ㆍ구급 분야의 기술이 한층 더 발전하는 장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기획 취재]
[기획] 소방인재 양성한다는 ‘한국소방마이스터고등학교’ 가보니…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