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남해소방서, 주택용 화재경보기 활용 화재 피해 막아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5/18 [11:00]

남해소방서, 주택용 화재경보기 활용 화재 피해 막아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5/18 [11:00]

 

[FPN 정현희 기자] = 남해소방서(서장 김성수)는 남해군 남해읍 입현리 소재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주택용 소방시설 중의 하나인 주택용 화재경보기가 작동해 인명과 재산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음식물 과열에 의해 발생된 것으로 추정된다. 1층에서 발생한 화재를 2층에 있던 관계자가 경보기 작동하는 소리와 함께 타는 냄새가 난다는 걸 깨닫고 빠르게 신고한 덕에 화재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소방서 관계자는 “관계인이 주택용 화재경보기를 활용해 빠른 대처와 신고로 피해를 예방할 수 있었다”며 “가정에 꼭 주택용 화재경보기와 소화기 설치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주택용 화재경보기란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 스스로 경보음을 울려 주변에 화재 사실을 알려주는 소방시설로 주택 등 건물 내부에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기초소방시설이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기획 취재]
[기획] 소방인재 양성한다는 ‘한국소방마이스터고등학교’ 가보니…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