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횡성소방서, 페인트 판매점 등 위험물 지도ㆍ점검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5:30]

횡성소방서, 페인트 판매점 등 위험물 지도ㆍ점검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6/18 [15:30]

 

[FPN 정현희 기자] = 횡성소방서(서장 염홍림)는 위험물로 인한 화재ㆍ폭발사고 예방을 위해 횡성관내 페인트 판매점 6개소를 대상으로 오는 11월 12일까지 판매취급소 설치 가능 여부 확인과 허가취득 등 안전관리 지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도ㆍ점검은 지난 3월 전라남도 순천시 소재의 페인트 점포에서 화재가 발생해 판매점 외 상가 3동이 전소한 사고가 있어 이와 같은 화재를 예방하고 경각심을 고취시키고자 추진된다.

 

이에 소방서는 ▲페인트 판매점 위험물 안전관리 안내문 발송 ▲위험물 판매취급소 ‘허가취득 지도기간’ 운영 ▲페인트 판매점 위험물 안전관리 집중단속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염홍림 서장은 “이번 지도ㆍ점검을 통해 인화물질을 취급하는 관계자에게 자체 안전관리 의식을 함양하고 불시단속 등 사전 예방활동을 강화해 유사사고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119TalkTalk
[119TalkTalk] “소방은 생명 존엄 회복 위해 실천적 과제 수행하는 조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