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평생 생활비 아껴 모은 돈이에요” 노부부 위해 불길 뛰어든 소방대원들

1500만원 중 900만원 회수… “찾아드린 귀중한 현금이 작게나마 위로가 됐으면”

김태윤 기자 | 기사입력 2022/11/11 [12:40]

“평생 생활비 아껴 모은 돈이에요” 노부부 위해 불길 뛰어든 소방대원들

1500만원 중 900만원 회수… “찾아드린 귀중한 현금이 작게나마 위로가 됐으면”

김태윤 기자 | 입력 : 2022/11/11 [12:40]

▲ 지난 9일 오후 7시 47분께 경북 봉화군 소천면 두음리의 한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경북소방본부 제공


[FPN 김태윤 기자] = 70대 노부부가 평생 아껴 모은 현금을 찾아 돌려주기 위해 불길로 뛰어든 소방대원들의 사연이 알려지며 이들의 투철한 직업관이 귀감이 되고 있다.

 

경북소방본부(본부장 이영팔)에 따르면 지난 9일 오후 7시 47분께 봉화군 소천면 두음리의 한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4시간여 만에 진화됐다. 이날 화재로 83㎡ 규모 주택이 전소되고 가재도구 등이 소실돼 소방서 추산 약 2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현장에 출동했던 봉화소방서는 화목보일러 복사열로 인한 발화로 추정하고 있다.

 

이날 진화 과정에서 해당 주택에 거주하던 70대 노부부는 “안방과 작은방에 현금 1500만원이 있다”며 현장의 대원들에게 현금을 찾아달라고 다급히 요청했다. 이 현금은 노부부가 평생 생활비를 아껴서 모은 돈이었다.

 

이에 대원들은 화재로 무너진 건물 더미를 파헤치고 들어가 불에 타다 남은 현금 중 일부인 약 900만원을 찾아 무사히 돌려줬다.

 

봉화소방서 관계자는 “노부부가 주택 화재로 갑자기 보금자리를 잃게 돼 안타깝다”며 “일부지만 찾아드린 귀중한 현금이 노부부께 작게나마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태윤 기자 tyry9798@fpn119.co.kr

REVIEW IS
[REVIEW IS] 수액 가온을 위한 수액 가온기와 발열팩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