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니어스랩, 레누스로지스틱스ㆍ파워커브 업무협약

컨테이너 선박 안전 점검 솔루션 개발 등 협력키로

광고
최누리 기자 | 기사입력 2024/05/15 [14:07]

니어스랩, 레누스로지스틱스ㆍ파워커브 업무협약

컨테이너 선박 안전 점검 솔루션 개발 등 협력키로

최누리 기자 | 입력 : 2024/05/15 [14:07]

▲ 니어스랩 자율비행 드론 에이든  © 니어스랩 제공

 

[FPN 최누리 기자] = 니어스랩(대표 최재혁)은 독일 물류기업 레누스로지스틱스, 덴마크 에너지 손실 분석기업 파워커브와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레누스로지스틱스는 니어스랩의 자율비행 드론(AiDEN)을 활용해 컨테이너 선박의 안전 점검 솔루션을 개발할 계획이다.

 

그간 컨테이너 잠금 상태 확인과 같은 안전 점검은 전적으로 인력에 의존했다. 향후 니어스랩의 드론이 레누스로지스틱스 컨테이너 선박에 배치되면 실시간 컨테이너 점검이 가능해진다.

 

니어스랩은 파워커브와 풍력발전소 운영ㆍ유지 관리 최적화를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이에 따라 니어스랩의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 관리 플랫폼인 주머블은 파워커브의 풍력발전 연간발전량 손실 분석 툴인 에어로비스타의 기능을 통합하게 된다. 

 

최재혁 대표는 “이번 협력을 통해 니어스랩의 자율비행 솔루션이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는 걸 증명해 냈다”며 “앞으로 더 다양한 현장에서 자사 기술이 활용될 수 있도록 활용 범위를 넓힐 계획이다”고 말했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소다Talk
[소방수다Talk] “안전교육 일타강사 나야, 나” 시민 안전의식 일깨우는 안전체험교수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