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합천소방서, 합천군시설관리공단 관서장 현장지도 방문

광고
정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16:30]

합천소방서, 합천군시설관리공단 관서장 현장지도 방문

정재우 기자 | 입력 : 2024/06/17 [16:30]

 

[FPN 정재우 기자] = 합천소방서(서장 조형용)는 17일 합천군시설관리공단에서 관서장 현장지도 방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최근 서울 동대문구 환경자원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유사사고를 방지하고자 추진됐다.

 

소방서에 따르면 자원순환시설은 폐기물ㆍ가연성 물품 적재와 소각로 가동 등으로 열 축적에 의한 자연 발화 위험성이 높고 진화에 장시간이 소요된다.

 

이에 소방서는 ▲보관ㆍ적환장 폐기물 분리 적재 ▲ 보관량 초과 시 즉시 반출 지도 ▲화재예방조치 안내 ▲자율안전관리 및 소방시설 설치 지도 ▲안전 환경 조성을 위한 의견 수렴 및 애로사항 청취 등 내용의 현장지도를 진행했다.

 

조형용 서장은 “자원순환시설은 폐기물이 다량으로 쌓여 있어 화재 시 소방대원의 화점 접근이 어렵고 진화에도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다”며 “관계자들께서는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예방교육과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전했다.

 

정재우 기자 wampc@fpn119.co.kr

[여기 이 기업]
[여기 이기업] “보온재 생산 넘어 화재안전 지키는 기업으로 혁신” (주)대승산업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