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0 FIRE TECH] 덕수산업, 신속한 근로자 대피 돕는 ‘대피먼저시스템’

특별취재팀 | 기사입력 2020/08/25 [10:00]

[2020 FIRE TECH] 덕수산업, 신속한 근로자 대피 돕는 ‘대피먼저시스템’

특별취재팀 | 입력 : 2020/08/25 [10:00]

 

판금 전문기업 (주)덕수산업(대표 이정윤)의 ‘대피먼저시스템’은 공사 현장 등 화재 시 근로자가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돕는 제품이다. 

 

화재 시 근로자가 이 시스템의 ‘대피 버튼’을 누르면 현장 곳곳에 설치된 수신기 화면엔 위험 발생 위치가 표시되고 동시에 100㏈ 이상의 비상 알림과 경광등이 작동한다.

 

현장사무실과 관제센터에 설치된 관제프로그램 화면에도 해당 위치가 나타나고 담당자에겐 문자메시지로 화재 사실을 알려 신속히 대처할 수 있게 해준다.

 

특히 900㎒ 무선 주파수 대역의 무선방식 시스템으로 개발된 이 제품은 시공 과정에 탁월한 편의성을 제공한다. 추가 통신공사가 필요 없고 별도 중계기 없이 누구나 설치할 수 있다.

 

피난수신기 간 통신 경로를 만들어 정보를 전달하고 통신오류 가능성은 최대한 줄여 개발됐다. 최대 200대의 수신기를 연동 설치할 수 있으며 정전 등에 따른 전원 공급 차단 시에도  고용량 배터리를 탑재해 48시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덕수산업은 이번 전시회에서 공사현장을 겨냥한 간이소화장치도 소개했다. 스테인리스(SUS304) 재질로 부식 문제를 방지하고 디지털 온도조절기로 수조 온도를 설정할 수 있다. 내부에는 대피에 필요한 산소마스크와 소화기 등이 탑재된다.

 

고하중을 견디는 우레탄 캐스터(바퀴)는 회전브레이크로 이동과 고정이 쉽고 투명 폴리카보네이트를 통해 내부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장점도 있다. 또 일반호스와 호스릴로 구성된 소화장치는 임시소방시설 관련 규정인 방수압(0.1㎫)과 방수량(65ℓ/min 20분 이상) 성능을 만족한다. 수조의 용량은 약 1400ℓ다.

 

특별취재팀(최영, 신희섭, 최누리, 박준호 기자) young@fpn119.co.kr  

2020 FIRE TECH 관련기사목록
광고
[인터뷰]
“급류구조원, 동료ㆍ국민 안전 확보 위한 필수과정 되길”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