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0 FIRE TECH] 전원테크, 자동화재탐지설비 안전성 높여주는 ‘지능형 아이솔레이터’

특별취재팀 | 기사입력 2020/08/25 [10:00]

[2020 FIRE TECH] 전원테크, 자동화재탐지설비 안전성 높여주는 ‘지능형 아이솔레이터’

특별취재팀 | 입력 : 2020/08/25 [10:00]

 

자동화재탐지설비 전문기업 전원테크(대표 임종천)는 통신라인의 회로를 격리ㆍ차단해 주고 상태 이상유무까지 상시 확인할 수 있는 진화된 자동화재탐지설비용 아이솔레이터를 선보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아이솔레이터는 중계기와 중계기 또는 중계기와 감지기, 감지기와 감지기 사이에 연결하는 장치다. 통신선로 단락 시 해당 구간에만 차단기능을 작동시켜 주기 때문에 통신장애 현상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전원테크가 개발한 아이솔레이터는 UI상에서 원하는 구간을 선택해 격리하는 기능 외에도 각각의 주소를 부여할 수 있다. 아이솔레이터 자체의 이상상태 여부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고 고장 구간까지 한눈에 알 수 있는 셈이다.

 

실제 초고층 건물이나 부지가 넓은 건축물의 경우 통신단락이 발생하면 수신기에서는 단락 분기점을 찾기 위해 많은 시간을 소비한다. 그러나 아이솔레이터가 설치되면 단락 구간만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어 시간 단축 등에 따른 관리적 편의성을 높일 수 있다.

 

일반적인 건축물의 자동화재탐지설비에는 이런 아이솔레이터가 설치되지 않는 곳이 많다. 법적 의무사항이 아니고 사후관리적 이점도 고려하지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성능위주소방설계를 수행하는 주요 건물에선 거의 필수로 적용되고 있다는 게 전원테크 측 설명이다.

 

전원테크 관계자는 “기존 자동화재탐지설비용 아이솔레이터는 통신 방식이 아닌 단순 회로 단락 시에만 회로를 격리시키고 제품에 대한 상태 확인은 불가능했다”며 “이번에 개발된 제품은 딥스위치를 적용해 주소값을 부여하고 통신도 가능하기 때문에 유지관리상 큰 이점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전원테크의 아이솔레이터는 중계기형 타입과 감지기형 타입으로 공급된다. 감지기 타입은 베이스 내부에 PCB를 장착하고 있다.

 

특별취재팀(최영, 신희섭, 최누리, 박준호 기자) young@fpn119.co.kr  

2020 FIRE TECH 관련기사목록
광고
[인터뷰]
“급류구조원, 동료ㆍ국민 안전 확보 위한 필수과정 되길”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