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소방서, 관내 장대터널 사고 대비 현지적응훈련

119뉴스팀 | 입력 : 2019/09/18 [17:00]


양구소방서(서장 김영조)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소방ㆍ터널관리사무소 등 유관기관 8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터널 길이 1천m 이상인 장대터널(공리, 웅진, 수인터널)에 대한 현지적응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가을 행락철을 맞아 관내 교통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터널 내 비상상황 발생 시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공조로 신속한 현장대응과 구조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터널 내 소방시설 설치 현황 숙지 ▲ 관계기관 상황 전파 및 초기대응 계획 점검 ▲단계별 소방차량 터널 진입 장애 요인 파악 및 제거 등이다.

 

김영조 서장은 “터널의 구조적 특성상 화재 시 내부에서 발생하는 농연으로 인해 요구조자의 현장 탈출ㆍ대피가 제한되고 인명피해의 가능성이 높아 소방활동에 장애가 많다”며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 실전과 같은 강도 높은 훈련으로 효율적인 인명구조ㆍ진압능력을 배양하는 게 최선이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박람회 성황(종합)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