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소방관 추천 맛집] 꽃과 나비가 만발하는 한옥카페 ‘화수헌’

경북 문경소방서 여승엽 | 기사입력 2022/02/21 [10:00]

[소방관 추천 맛집] 꽃과 나비가 만발하는 한옥카페 ‘화수헌’

경북 문경소방서 여승엽 | 입력 : 2022/02/21 [10:00]


화수헌은 경북 문경시 산양면 현리마을 금천 옆에 위치해 있습니다. 냇물이 워낙 맑고 깨끗해 마치 비단결 같다는 금천과 현리마을의 한옥들이 어우러져 고즈넉하고 우아한 풍경이 멋스럽게 느껴집니다. 

 

화수헌은 200년 고택의 옛 이름으로 ‘꽃과 나무가 많은 집’이라는 뜻입니다. 역사를 보존하고 방문객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고자 ‘화수헌’이라는 옛 이름을 그대로 살렸다고 합니다.

 

 

메뉴는 대부분 문경의 식자재ㆍ원료로 만들어 문경의 맛을 제공함과 동시에 지역민과의 상생을 추구합니다. 

 

특히 문경의 신선한 오미자를 활용한 오미자차와 새콤달콤 매실 향 가득한 매실차, 문경의 건강한 8가지 곡식으로 만든 미숫가루는 한국의 전통 간식인 떡을 활용한 간식들과 어우러져 맛을 더합니다.

 

야간근무를 하고 소방서 동료들과 차 한 잔을 하면서 얘기를 나누다 보면 어느새 피로는 사라지고 웃음꽃이 피어납니다.

 

과거를 보러 가는 선비들도 쉬어갔다는 문경.

 

코로나19로 답답하기만 한 요즘. 200년 된 한옥에서 그 옛날 선비처럼 잠시 쉬어가시는 건 어떨까요?

 

 

경북 문경소방서_ 여승엽

 

<본 내용은 소방 조직의 소통과 발전을 위해 베테랑 소방관 등 분야 전문가들이 함께 2019년 5월 창간한 신개념 소방전문 월간 매거진 ‘119플러스’ 2022년 2월 호에서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소방관 추천 맛집 관련기사목록
연속기획
[연속기획⑦] 다양한 고객 니즈에 부합하는 맞춤형 서비스 제공, ‘고객지원과’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