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0 FIRE TECH] 지엔에스엠, 메탈히터 시스템 ‘겨울철 동파 걱정 뚝’

특별취재팀 | 기사입력 2020/08/25 [10:00]

[2020 FIRE TECH] 지엔에스엠, 메탈히터 시스템 ‘겨울철 동파 걱정 뚝’

특별취재팀 | 입력 : 2020/08/25 [10:00]

 

지엔에스엠(주)(대표 서상민)의 전기화재 예방시스템은 전기화재의 주원인인 아크와 과전류, 분전반 과열을 감시하고 관리하는 제품이다. 단순히 전류센서에만 의존하지 않고 아크 탐지 정확도를 높인 아크 감지기, 대량 데이터를 수집ㆍ분석하는 기술이 접목됐다.

 

지엔에스엠의 주력 제품인 메탈히터 시스템은 겨울철 배관 동파 방지 제품이다. 일정 온도를 유지하게 도와주는 ‘히터’와 이를 통합 관리하는 ‘컨트롤러’로 구성된다.

 

컨트롤러엔 전기화재를 예방하는 기능과 전략 품질을 유지하는 Cycle 제어방식이 반영됐다. 화재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과전류가 일어나거나 함 내부 온도가 과열되면 안전모드로 전환되는 게 큰 특징이다.

 

회로 전류를 감시해 전류가 25A를 초과하는 과전류 또는 컨트롤러 함 내부 온도가 85℃를 넘어가면 안전모드(Cycle 전력제어)로 자동 전환돼 경보가 울린다. 무부하 동작 시에도 고장 확인 기능을 갖췄다는 게 지엔에스엠 설명이다.

 

전력 사용량을 크게 절감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겨울철 배관은 동일 공간에서도 설치 위치에 따라 온도가 다르다. 지엔에스엠에 따르면 기존 제품들은 하나의 센서로 모든 히터를 동시에 동작해 과도한 전력이 소비된다.

 

지엔에스엠 관계자는 “하나의 컨트롤러에서도 3회로 이내마다 온도센서를 설치해 온도가 낮은 곳에서만 작동하도록 구현했다”며 “이로써 전력을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지엔에스엠은 소방청 주관으로 열린 소방기술 신제품 평가에서 소방제품 신제품으로 채택된 물탱크 동결방지시스템도 선보였다. 메탈히터가 물탱크 용수의 온도를 높이고 수중 펌프가 계속 순환시켜 동파를 방지하는 순환가온방식의 제품이다. 부력 방식과 물속 침수 방식으로 구분되며 1대의 장치가 20t의 물탱크의 동파를 예방할 수 있다.

 

특별취재팀(최영, 신희섭, 최누리, 박준호 기자) young@fpn119.co.kr  

2020 FIRE TECH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제58주년 소방의 날 특집] 전직 소방 지휘관에게 묻다 “소방발전 위한 과제, 어떤 게 있을까?”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